• fudoson1-1024x576
아키우

아키우오오타키 후도도(절)

아키우오오타키 후도도(절) 정식 명칭은 ‘타키모토야마 사이코지(절)’로 야마가타현 야마데라에 위치한 릿샤쿠지(절) 본당의 안 쪽에 자리한 불당입니다. 죠간년간(856~875)에 자각대사 엔닌이 토호쿠 지방 순례 중에 불당 바로 옆에 있는 아키우 오오타키(폭포)에서 100일간의 고된 수행을 마치고 릿샤쿠지(절)를 창건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부동존은 청동으로 만들어진 좌상으로 높이 3.3미터, 몸통 둘레 5.1미터, 무릎 둘레 7.2미터, 화염 높이 5미터의 거대한 불상입니다.
치소쿠쇼닌(승려)은 부동존의 완성된 후 분세11(1828)년에 모든 중생의 소원성취를 기원하며 폭포에 몸을 던졌습니다. 그 이후로 소원성취의 불상으로 많은 신자들의 숭배를 받고 있습니다. 불당의 바로 뒷편에는 국가 명승지로 지정된 아키우 오오타키(폭포)가 있습니다.
부동존은 에도 시대에 불당을 재건한 치소쿠쇼닌(승려) 때에 주조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Admission
견학 등의 요금[대략적인 교통비] JR 센다이역에서 센다이 시영 버스로 1,070엔
Access
JR 센다이역 서쪽출구 버스터미널 8번 승차장에서 아키우 오오타키 행, 종점 하차, 바로 앞

Parking facilities:
승용차:있음 (무료)
대형차:있음 (무료)
무료・100대 (대형 버스 5~6대 주차 가능)
Address
센다이시 타이하쿠구 아키우마치 바바 아자 오오타키 11